1 <어서오시게스트하우스> 유쾌
2 강자에게 하는 건 조롱 아닌 풍
3 보자마자 한마디! 액션, 연기
4 첫 주자 <쉬 러브즈 미> 등
5 넷플릭스, 미 에미상 160개
6 에드워드 양 ‘타이페이 3부작’
7 클레이 모레츠 더빙 국산 애니메
8 박훈정 감독 <낙원의 밤>, 베
9 크리스토퍼 놀란 반전 스릴러 <
10 [관람가이드] 의미 없이 반복되
 
 
 
정동진 바다에서 영화 보자! 7~9일 강릉서 영화..
“눈을 뗄 수 없는 최고의 경험!” 전쟁실화 <아..
디즈니 <뮬란>, 극장 대신 디즈니플러스로 간다
잘생긴 대통령? 얼굴보다 연기 봐줬으면, <강철비..
보자마자 한마디! 지압원 차린 무술 고수 <태백권..
우주SF <승리호> 송중기, 김태리, 진선규, 유..
‘레이’니까! 순수 ‘악’ 그 자체 <다만 악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종이의 집> 파트 5 촬영 시..
 
 
 
 
※집계기준: (20/07/29~20/08/05)
<어서오시게스트하우스> 유쾌만발 서핑레슨 영상..
강자에게 하는 건 조롱 아닌 풍자 <강철비2:..
보자마자 한마디! 액션, 연기 OK! 정민-..
첫 주자 <쉬 러브즈 미> 등 CGV ‘월간 ..
넷플릭스, 미 에미상 160개 부문 후보 오르..
에드워드 양 ‘타이페이 3부작’ <공포분자>,..
클레이 모레츠 더빙 국산 애니메이션 <레드슈즈..
 
독립영화축제 인디포럼 영화제 2년 만에 개막, 사회자 최희서 | 2020.07.15
 
[무비스트= 박꽃 기자]



독립영화축제 인디포럼 영화제가 2년 만에 개막한다. 올해로 제24회째를 맞는 ‘인디포럼2020’으로 개막일은 오는 23일(목)이다.



15일(수) (사)인디포럼작가회의에 따르면 2018년 열린 제23회 인디포럼 영화제 이후 ‘영화제의 관습화’를 두고 숙고의 시간을 보냈으며, 의장이나 집행위원장 없이 인디포럼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의 공동운영으로 진행하는 자유롭고 평등한 형태로 영화제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단편을 포함한 상영료에 일정한 상영료를 지불하고, 자원활동가를 모집하지 않는 대신 임금을 받는 상영활동가를 선발하는 등의 변화를 도입했다.



개막식 사회자는 <박열> <아워 바디> 주연 배우 최희서가 맡았다.



개막작은 정여름 감독의 <그라이아이: 주둔하는 신>과 최희현 감독의 <종이접기 튜토리얼>이다.



‘인디포럼2020’는 23일부터 27일(월)까지 5일간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독립영화전용관 인디스페이스에서 열린다.



● 한마디

필요한 변화를 모색해가는 인디포럼 영화제




글_박꽃 기자(got.park@movist.com 무비스트)

무비스트 페이스북(www.facebook.com/imovist)




| 저작권자_무비스트(www.movis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박소담, 최우식 <기생충> 아카데미 회원됐다, ‘부재의 기억’ 이승준 감독도
다음글 ㈜왓챠, 190억원 규모 시리즈D 투자 유치, 누적 투자 420억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