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Jeonju IFF] 20
2 <그레텔과 헨젤> 미스터리 가득
3 [5월 3주 북미소식] 크리스토
4 [관람가이드] '브레드'와 '와
5 [5월 3주 국내박스] 이런 감
6 <신은 나에게 직장을 주어야 했
7 보자마자 한마디! 치타와 조민
8 전주국제영화제 상영작, 웨이브
9 [관람가이드] 열병의 정체는?
10 [관람가이드] 나는 보리(See
 
 
 
[5월 4주 북미소식] 픽사 단편 애니에 성 소수..
[10문10답] 답할 수밖에 없었다. 넷플릭스 <..
[관람가이드] 초능력을 쓰면 기억도 잃는다 <초능..
‘잘린 손가락 찾아 얼음물에 넣고…’ 이주노동자의..
[5월 4주 국내박스] <카페 벨에포크>, <라스..
<셀링 선셋>, <뽕숭아학당> 등 넷플릭스 신작 ..
전주국제영화제 상영작, 웨이브 통해 관객과 만난다..
제자리를 찾기 위한 희망을 품다 <대전 블루스> ..
 
 
 
 
※집계기준: (20/05/19~20/05/26)
[Jeonju IFF] 2019전주시네마프로젝..
<그레텔과 헨젤> 미스터리 가득한 미공개 스틸..
[5월 3주 북미소식] 크리스토퍼 놀란 <테넷..
보자마자 한마디! 치타와 조민수, 이태원에 ..
전주국제영화제 상영작, 웨이브 통해 관객과 만..
[관람가이드] 열병의 정체는? <씨 피버>
[관람가이드] 소녀든 소년이든 <톰보이>
 
[관람가이드] 우리도 '색칠된' 새가 아닐까 <페인티드 버드> | 2020.03.26
 
[무비스트=박은영 기자]

<페인티드 버드>

개봉일 3월 26일




이런분 관람가



- 원작 소설을 읽었다면, 변주를 지켜보는 것도

- 동유럽 어딘가, 특별한 사투리를 쓰는 사람들이라고 지칭할 정도로 국가와 언어를 특정하지 않는 이유는? 그만큼 충격적인 사건의 연속이라는… 관심 있다면

-대사도 거의 없고, 러닝타임도 길지만 의의로 흡인력이 높다는

-마치 흑백 사진을 전시회에 초대된 한 느낌도. 장면과 장면 사이 여백을 채우는 소년을 연기한 페트르 코틀라르의 깊고 공허한 눈동자

-야만적이고 역겨운 광경이 가득하지만 노골적인 전시를 목적으로 하지 않기에 충분히 볼만 하다는



이런분 관람불가



- 전쟁을 배경으로 한 훈훈한 휴먼드라마가 취향이라면, 절대로 코드 안 맞을 듯

- 어째 인물들이 하나같이 극악무도한지…. 간혹 인간적인 면을 보이는 인물도 있으나 야만인들의 집합소 같은 느낌도

- 인간 존재에 회의감이 들 것같은 영화를 피하고 싶은 요즘이라면





글 박은영 기자( eunyoung.park@movist.com 무비스트)

무비스트 페이스북(www.facebook.com/imovist)
| 저작권자_무비스트(www.movis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관람가이드] 과거의 자신과 마주할 때 <그 누구도 아닌>
다음글 [관람가이드] 할리우드 쥐락펴락한 노르웨이 여인 <퀸 오브 아이스>
 
 
 
   
[관람가이드] 우리도 '색칠된' 새가 아닐까 <페인티드 버드> 2020.03.26
 
페인티드 버드(디지털)
개봉일 : 20/03/26
감독 : 바츨라프 마르호울
주연 : 페트로 코틀라르, ..
등급 : 18세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