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극장판 짱구는 못말려: 아
2 <데스티네이션 웨딩> 최초 공개
3 <갈매기> 첫사랑&끝사랑 폴인럽
4 모델협회 내실화 추구 & 연기는
5 무비스트! 이번 주 영화 어때?
6 힘든 역할도 용기 내 본다, 관
7 [관람가이드] 크리스마스 , 훔
8 '레토' 유태오 "같은 이방인…
9 롯데컬처웍스, VR영화 상영관
10 스타일 살아있는 스릴러 (오락성
 
 
 
지식협동조합 좋은나라, 영화 통한 남북화해 포럼
CJ CGV, 전국 각지 토지·건물 2천100억원..
정우·김대명·박병은, 영화 '더러운 돈…' 출연
CGV, 극장 로비에 청년 창업자 위한 공유 플랫..
'버닝', 한국 최초 아카데미 외국어영화상 예비후..
남주혁, 컬럼비아 국내 첫 전속 모델
[관람가이드] 바닷속으로! <아쿠아맨>
'버닝', 한국 최초 아카데미 외국어영화상 예비후..
 
 
 
 
※집계기준: (18/12/10~18/12/17)
<극장판 짱구는 못말려: 아뵤! 쿵후 보이즈~..
<갈매기> 첫사랑&끝사랑 폴인럽 스틸 2종 최..
<데스티네이션 웨딩> 최초 공개 보도자료!
모델협회 내실화 추구 & 연기는 여전한 꿈, ..
무비스트! 이번 주 영화 어때? 12월 2주차..
힘든 역할도 용기 내 본다, 관객에게 믿음이 ..
[관람가이드] 크리스마스 , 훔쳤다 돌려줄게 ..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마블이 이별하는 방법(리뷰) | 2018.04.25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성대한 올스타전. 지난 24일 언론시사를 통해 베일을 벗은 영화 ‘어벤져스:인피니티 워’(이하 ‘어벤져스3’)는 지난 10년 동안 총 18편의 작품으로 쌓아올린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MCU)의 결정판이다.

줄거리는 간단하다. 시작은 ‘토르: 라그나로크’(2017) 엔딩 직후다. 아이언맨(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분)을 비롯한 히어로들이 힘을 모아 빌런 타노스(조슈 브롤린 분)를 대적한다. 인피니티 건틀린을 착용한 타노스의 힘은 압도적이다. 어벤져스 원년 멤버부터 스파이더맨(톰 홀랜드 분), 블랙 팬서(채드윅 보스만 분)까지 20명이 넘는 히어로들이 집결하는 이유다.

◇스포를 알아도 몰라도 괴롭다…누가 죽나

‘어벤져스3’는 이별을 앞둔 밑그림이다. 내년 5월 후속인 ‘어벤져스4’가 개봉 예정이다. 이를 끝으로 지난 10년 동안 이어진 MCU가 일단락될 전망이다. 세대교체를 위해 기존 히어로들의 퇴장은 필연적이다. 일부 출연 배우는 인터뷰에서 ‘어벤져스4’를 끝으로 하차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때문에 보는 내내 긴장할 수밖에 없다. 러닝타임 149분 대부분이 격투신에 할애된다. 허무하게 무너진 기존 MCU 빌런과 달리 타노스와 그의 부하들은 막강하다. 지난 10년 동안 실제 살아있는 인물처럼 정들어 버린 히어로들이다. 각종 스포일러와 추측을 곱씹으며 ‘이러다 OOO이 죽는 건가’ 하는 불안함을 안고 감상하는 자신을 발견할 수 있다.

◇빌런 타노스는 누구인가

슈퍼 빌런의 등장도 ‘어벤져스3’의 특징이다. ‘어벤져스’(2012)에 최초 등장한 타노스는 어둠의 군주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2014)로 짐작할 수 있듯 신체 능력과 지능을 고루 갖췄다. 헐크(마크 러팔로 분)는 물론 신 토르(크리스 헴스워스 분)도 손쉽게 제압한다. ‘보라색 덩치’로 보이지만, 상대의 약점을 간파해 원하는 바를 이룬다.

히어로에 비해 덜 매력적인 빌런이 MCU의 단점이었다면, 타노스는 사실상 ‘어벤져스3’의 주인공으로 활약한다. 인피니티 스톤을 수집하려는 구체적인 목적과 양녀 가모라(조 샐다나 분)과의 관계 등이 구체적으로 드러난다. 이해를 돕는 과거 이야기를 비롯해 그의 감정까지 섬세하게 그려진다. 히어로들에게 중심의 축이 가길 원한 팬들이라면 다소 아쉬울 수 있다.

◇‘최애’부터 ‘차애’까지, 마블 대잔치

그럼에도 ‘어벤져스3’는 MCU를 구성하는 히어로들의 이야기다. 각 테마곡과 함께 히어로가 등장할 때면 벅차오르는 감정을 느낄 수 있다. 어벤져스 원년 멤버들과 새로운 이들의 만남은 관전 포인트 중 하나다. 캐릭터들의 이합집산은 마블 특유의 유쾌한 색채로 그려진다. 23명이나 되지만 분량도 적절히 분배했다.

아이언맨은 닥터 스트레인지(베네딕트 컴버배치 분)와 첫 만남부터 기싸움을 벌이고, 피터 퀼(크리스 프랫 분)과 유치한 말다툼을 한다. 행성과 세대를 뛰어넘어 피터 퀼과 스파이더맨은 올드팝을 이야기하고, 오코예(다나이 구리라 분)는 헐크가 아닌 브루스 배너의 어수룩함에 한심하단 표정을 짓는다. 오코예, 블랙 위도우(스칼렛 요한슨 분), 스칼렛 위치(엘리자베스 올슨 분) 등 여성 캐릭터의 합동 작전도 ‘어벤져스3’라 가능한 그림이다. 올해 97세인 스탠 리 마블 코믹스 명예회장은 이번에도 깜짝 등장한다.

동시에 ‘어벤져스3’는 자신의 기억력을 검증해 보는 기회다. 마블 마니아가 아니라면 복습 여부에 따라 재미의 강도가 다를 가능성이 높다. 상영관을 나오면서 ‘어디서 분명 봤는데…’라며 자신에게 끊임없이 질문을 던질 수 있다. 물론 그 전에 쿠키 영상도 1개 있다. 10분 가까운 엔딩 크레디트를 기다리면 말이다.


▶ 당신의 생활 속 언제 어디서나 이데일리 ‘신문 PDF바로보기
▶ 스마트 경제종합방송 ‘이데일리 TV’ | 모바일 투자정보 ‘투자플러스
▶ 연예 스포츠 정보도 내 손안에 ‘이데일리 모바일 서비스
▶ 스타 화보./스타 갤러리를 한 눈에 ‘스타in 포토
▶ 모바일 주식매매 파트너 ‘MP트래블러Ⅱ
<ⓒ함께 만들고 함께 즐기는 엔터테인먼트 포털 스타in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전글 [리뷰] 꿈의 레플리카 '레디 플레이어 원'
 
 
 
   
5월 3주차 국내 박스오피스. 1위 <데드풀2>, 3위 <버닝> 2018.05.21
[가불차트]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2018.05.02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마블이 이별하는 방법(리뷰) 2018.04.25
베네딕트 컴버배치 <어벤져스: 인피니티워>로 첫 내한! 2018.04.12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 : 18/04/25
감독 : 안소니 루소, 조 루소
주연 : 로버트 다우니 주니..
등급 : 12세이상